폴리곤 어닝룸텐트 할인행사~

즐거운 캠핑 이야기 2018.04.27 18:51

 

폴리곤 어닝룸텐트 할인행사~

 

 

차박캠핑 인구가 점점 늘어가는 요즈음

차량에 도킹을 할 수 있는 텐트가 인기다~~

차량도킹텐트의 수도 많지만

이것저것 조건에 맞지않아 불만스러운 점이 많다.

 

그들중 코코넛캠핑의 폴리곤 어닝룸텐트는 차박캠퍼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부분이 많다.

 

일단 캠핑을 하는 사람이 만들었다는 점...

이것저것 모방하여 짜집기한 제품들과는 다르다~~

 

그 필요와 실효성을 기반으로 만든 코코넛캠핑의 폴리곤은

요즘 대세인 간편한캠핑과 편리성을 모두 충족시켜준다

 

어닝은 어닝 봄,여름,가을 유용하게 단독으로 사용가능하고

텐트가 필요하다면 어닝에 간단하게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다~~

 

게다가 차량의 후방텐트로 이용한다면

트렁크를 오픈하여 사용하므로 더욱 편리한 차박캠핑에 도움을 주겠다 ^^

 

이번 코코넛캠핑에서 폴리곤 어닝룸텐트와 어닝의 할인행사 소식이 있다   

==>>>  http://cafe.naver.com/coconut471/9251 

그동안 눈팅만 하고있었다면 이 기회를 노려봄이 좋을듯 싶다 ^&^

 

 

하산하는길... 노을의 풍경에 빠져들다~

분류없음 2018.04.27 17:47

 

하산하는길... 노을의 풍경에 빠져들다~

 

 

 

바람이 좋아

오랜만에 산에 올라 산 위에서 내려다본 풍경에 취해

한참을 넋 놓고 앉아있었다.

 

땀이 식고 난후의 그늘에 몸이 후들거린다

 

참 간사한 인간...

 

산에서 내려오는길

발걸음이 유난히 가볍다

내려오면서 조금씩 어두워지는 풍경은

내 발걸음을 붙잡는다

해지는 풍경에 넋을 빼앗긴다...

 

 

 

 

 

 

 

 

 

 

꿈이 있는한 나이는 없다~

분류없음 2018.04.27 06:30

 

<향기 나는 글>

 

 

누군가의 글에는 향기가 있고

누군가의 글에는 따뜻함이 있다

 

누군가의 글에는 가시가 있고

누군가의 글에는 절망이 있다.

 

마음을 표현하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는데

글처럼 오래 기억하고

생각할 수 있는 건 많지 않다

 

내가 쓴 한줄이

내가 기록한 짧은 몇마디가

누군가의 가슴에 비수로 꽂히지않고

 

위안이 되었으면 좋겠다

용기가 되었으면 좋겠다

사랑이 되었으면 좋겠다

 

- 꿈이 있는한 나이는 없다 - 중에서

 

 

캠핑에서 만난 연천맛집 고향순두부~~

분류없음 2018.04.26 15:01

 

캠핑에서 만난 연천맛집 고향순두부~~

 

 

연천쪽 캠핑을 나갔다가 알게된 맛집 ""할머니 고향순두부""

우연히 맛보게되어 이젠 자칭 단골이 되었다  ㅋㅋㅋ

직접 만든 손두부로 만든 새우젓찌개도 별미고

얼큰 칼칼한 순두부는 단골메뉴~~

캠장에서의 늦은 아침이나 귀가하는길 들러서 꼭 먹게될 만큼

중독성있는 맛집이다  ㅎㅎ

반찬들도 그닥 멋을 내지않은 집밥같은 느낌의 맛이랄까 !!!~~

 

 

 

 

 

새로 버무린것 같은 겉절이와 멋없이 둘둘 말아낸 계란말이,

들기름넣어 버무린 시금치....

그냥 시골집 할머니 손맛을 느끼고 싶을땐 찾는집이다 ^^

 

 

 

 

 

*** 내돈 내고 먹어보고 맛있어서 올린 솔직후기예요 ***

폴리곤 어닝룸으로 간편한 차박캠핑 ~♪

분류없음 2018.04.26 09:00

 

폴리곤 어닝룸으로 간편한 차박캠핑 ~♪

 

 

경치좋은 바닷가에서의 하룻밤을 보내기에

거추장스럽고 복잡한 건 질색~

 

간단하고 편리하게 그리고 빠르게

부담을 줄여주는캠핑~

 

차를 이용한다는 장점을 가진 차박캠핑은

분명 매력이 있는 캠핑트랜드임에 틀림없는것 같다

 

그런 차박의 장점을 살리고 단점을 보완해주는 것이 바로

코코넛캠핑의 폴리곤이다~

 

잠은 차에서 해결하고

그외의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대한 차량과의 연결을 밀접하게 해주어

불편함이 없다~

 

갑자기 떠난 캠핑에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차박캠핑~

차박캠핑을 하기위해선 동반자처럼 폴리곤이 자리하고 있다 ^^

폴리곤 어닝룸텐트/차량도킹텐트/모기장텐트(할인행사중) 구입처

==>>> http://cafe.naver.com/coconut471/9251

[모기장텐트] 할인행사~~득템기회^^

분류없음 2018.04.26 08:00

 

[모기장텐트] 할인행사~~ 득템기회 ^^

 

 

 

올해는 봄이 조금 긴것 같이 느껴지지만

한낮의 기온은 뜨거워 반팔차림의 사람들이 많이 보인다

 

여름이 오기전 미리미리 준비해야할 것이

바로 모기장텐트~~

지난 캠핑때도 텐트없이 어닝만으로 캠핑을 할 정도로

봄이 물러가고 있음을 느꼈다.

 

모기장텐트를 생각하고 있다면 지금이 득템기회~

할인행사를 하는곳이 있다~

 

 

코코넛캠핑에서 모기장텐트의 공동구매를 시작했다.

한여름의 뜨거움엔 장사가 없지만

시원한 어닝아래 모기장 치고 있으면

모기걱정 No~~~!!

더위걱정도 No~~~!!

뜨거운 바닷가에서도 걱정없다 

 

모기장텐트만으로 뭔가 허전하다면 사이드월 쳐주면 더이상 걱정 끝~

 

모기장 어닝룸텐트와 사이드월을 함께 할인가격으로 구입할 찬스!!!!

 

코코넛캠핑 모기장어닝룸텐트 & 사이드월 공동구매  ==>>>

http://cafe.naver.com/coconut471/9250 

 

 

 

 

 

 

 

 

 

서해 안면도 바다여행~~

 

서해 안면도 바다여행~~

 

 

 

갑자기 바다가 그리워졌다

늘 보는 바다..

늘 보는 아름다운 낙조..

바다내음이 오늘따라 다르게 느껴지는 이유..

 

변함 없는 모습이건만

항상 갈때마다 다르게 느껴지는 건

내 마음이 달라졌기 때문이겠지...

 

아름다운 노을

수평선위로 떨어지는 붉은 노을에

그저 넋을 잃는다

생각을 멈추고

가슴을 열고

바다를 느낀다~~

 

 

 

 

 

 

 

 

 

 

 

 

 

 

'쉼이 있는 여행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적없는 한적한 바닷가에서...  (0) 2018.06.08
서해 안면도 바다여행~~  (0) 2018.04.26

캠핑음식..오꼬노미야끼 만들기 성공 ♬

분류없음 2018.04.25 18:01

 

캠핑음식..오꼬노미야끼 만들기 성공

 

 

캠핑을 다니다보면

때로는 인스턴트로

때로는 제대로 갖춰서 먹게된다

늘 무얼먹을까 솔직히 고민이 안된다면 거짓말이겠지 !!~~ ㅎㅎ

 

이번캠핑에 만들어본 오꼬노미야끼~

반죽과 재료들을 모두 준비해 후라이팬에 굽기만 하면 끝 !

 

양배추 가득 베이컨도 넣어주고 소스얹어주고 ㅋㅋ

그 위에 가쓰오부시 호로록 뿌려주면

맛있는 오꼬노미야끼 완성 ^^

 

생각보다 간단하고

모두들 좋아해서 인기만점 ~~

 

술안주로도 간식으로도 좋은 오꼬노미야끼~

당분간 캠핑음식 단골로 올라갈듯  ㅋㅋ

 

 

 

어느 항구에서 조용하게 차박캠핑~♬

분류없음 2018.04.24 17:13

 

어느 항구에서 조용하게 차박캠핑~♬

 

 

차를 이용한 간편한 캠핑은 요즘의 트랜드

차량에 간편하게 도킹할 수 있는 폴리곤 어닝룸텐트는

차박캠핑을 하는 캠퍼들에게 인기가 많을 수밖에 없는 이유다~~

 

길을 달리다 경치가 좋은 곳이 있다면 차를 멈추고

그곳이 어디든 캠핑의 장소가 된다.

 

그렇기에 간편하고 빠르게 치고 걷을 수 있는 폴리곤은

우리의 캠핑모드가 될것 같다

 

*** 폴리곤 어닝룸텐트/차량도킹텐트 구입한곳 ***

==>>>  http://cafe.naver.com/coconut471

 

 

 

 

 

계절밥상 일산점에서 휴일 가족외식~~

분류없음 2018.04.17 06:00

 

계절밥상 일산점에서 휴일 가족외식~~

 

 

휴일은 거의 대부분 뒹굴거리기 일쑤... ㅎㅎ

밀린 일도 뒤로 미뤄둔다

 

브런치를 먹고 낮잠을 자고 잠깐... 아주 잠깐 집안일을 하고나니

피곤이 폭풍처럼 몰려온다... ㅠㅠ

 

밥하기도 귀찮고 점심겸저녁을 해결해볼 요량으로

알아보다가 아들의 추천으로 계절밥상으로 고고씽 ~~

 

내부는 그런대로 깔끔했다...

 

 

 

 

 

음식을 먹기전 두루두루 한바퀴 둘러보았다.

한식뷔페라고 하길래 너무 기대를 했나보다,,,,  ㅜㅜ

입구에 있는 통영우럭매운탕

냄비째 들고가서 가스렌지에 올려 끓여먹는다고 한다

일단 한냄비 들고 자리로~

 

 

 

 

 

 

리뷰에서 보고 기대를 가졌던 쭈꾸미...

뭔맛인지 잘 모르겠당  >=<

게다가 꼬막무침은 어데로 갔는지 보이지도 않고... ㅠㅠ

 

 

 

 

 

 

 

몇가지의 튀김들..

치킨, 단호박, 고구마,

 

 

 

 

 

 

 

일단 내키는대로 한접시 담아와 시식을 해본다

울남편 얼굴을 보니 맘에 들지 않는지 떨떠름하다,,, ㅎㅎ

 

 

 

내가 좋아하는 잔치국수~

쌀국수라고 해서 한그릇 받아왔다.

김치를 듬뿍 얹어야 먹을만한 맛이 난다...

그냥 먹으면 어린 아기들이 먹기에 좋은정도??

 

 

 

고깃간...

그나마 본전생각에 먹으려고 깔짝거려보았던 고기코너

보쌈, 양념구이와 고추장불고기...

But.....

난 고기랑은 영 맞지않는 모양이다  ㅜㅜ

울 아덜은 나름 열심히 떠다 먹더라만,, ㅎㅎㅎ

 

 

 

 

 

 

 

 

 

 

 

요거 두개씩 먹고나니 배부르다..

 

 

 

 

 

 

 

후식코너~~

윤식당이 생각나는 호떡코너  ㅎㅎㅎ

 

 

 

 

4가지 종류의 아이스크림~

내입맛엔 쑥과 녹차 아이스크림이 맞더라는...ㅎ

어린아이들은 바닐라와 딸리아이스크림을 연신 퍼나른다~

 

 

 

색달라보여 몇개씩 담아갔다가 울 남편한테 밀어버린 도너츠~~

 CJ 도너츠가루로 만들어 퍽퍽한 맛...

 

 

 

옛날과자코너~

요거 하나씩 들고가서 입가심..

가격에 비해 먹을게 별로 없었다는 것이 울가족이 결론...

울 3식구 다이어트 한다고 모처럼 나간 외식이었는뎅...

71,000원 이라는 가격이 결코 저렴하지 않은데 맛과 질은 그닥,,,,

*** 본 후기는 내 돈내고 사먹은 솔직한 후기임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