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가에서 어닝과 모기장텐트로 캠핑하기~~ ♬♪

분류없음 2017.06.16 18:52

 

바닷가에서 어닝과 모기장텐트로 캠핑하기~~ ♬♪

 

 

산이나 계곡도 좋지만

바다를 워낙 좋아해서 여름이면 바닷가캠핑을

포기하지 못한다~~

 

하지만 바닷가는 그늘이 없어

뜨겁고 더워서 기피하기 마련... ㅎㅎ

 

이번 바다캠핑때는 코코넛캠핑 모기장어닝룸텐트와

사이드월로 톡톡히 체면을 세웠다 ^^

 

잠시 나들이모드일때는 요렇게 사이드월만으로도

그늘이 충분해서 좋았지만 오후가 되면서 날벌레나 모기가가

나타나기 시작한다...

 

 

 

짜짠~~

바로 모기장어닝룸텐트를 쳐주는 센스~

치기도 쉬우니 금상첨화네  ㅎㅎ

간단하게 어닝에 모기장어닝룸테트치고 그 위에

사이드월을 치니 햇빛도 가리고

벌레도 막고 일석이조~~  요거 완전 짱이다 ^&^

 

 

 

 

 

 

 

코코넛 어닝과 모기장어닝룸텐트 덕에

시원하게 바닷가에서 캠핑 하고 왔다~~ ㅎㅎ

주변에서 다들 부러워 물어보는 사람들이 많아 우쭐 ♬

차박할때 조금은 더웠는데 이거 완전 강추 ^^

 

 

 

 

 

 

모기장 어닝룸텐트와 사이드월 알아보기 ==>> http://cafe.naver.com/coconut471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모든 기억도 주관적이다

분류없음 2017.06.16 18:26

 

모든 기억도 주관적이다

 

 

경험과 마찬가지로 모든 기억도 주관적이다.

 

나를 보고 웃는 사람이 있다고 하자.

내가 기분이 좋으면 그가 미소짓는 것으로 보일것이고

내가 마음이 꼬여 있으면

그가 비웃고 있다고 생각할 것이다.

 

사람은 자신의 현재 상황을 설명할 수 있는 사실만 기억한다.

그러므로 기억은 시시때때로 바뀌는

감정만큼이나 믿을 것이 못 된다.

 

- 항상 나를 가로막는 나에게 -  중에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급작스레 떠난 짧은 1박2일의 여유로운캠핑~Good

분류없음 2017.06.14 19:09

 

급작스레 떠난 짧은 1박2일의 여유로운캠핑~Good

 

 

 

고목들로 둘러싸인 숲속에서의 짧은 캠핑~

지인의 전화 한통에 무작정 도로로 나섰다....

조금 막히긴 했지만 주말이니 이해해야쥐   ㅎㅎㅎ

 

지인의 루프탑과 우리의 폴리곤을 마주보고 펼친뒤

각자의 어닝을 서로 연결하니

그럴싸하게 넓은 그늘공간이 나온다 ^^

 

역시 어닝이 좋긴좋다

간단하고 편리하고 갑자기 비가와도 좋고

바람이 불어도 좋고

이래저래 사용을 하는 횟수가 늘어난다 ~~

 

 

 

비소식이 있기에 창문도 세워놓고 팩도

튼튼히 박았다

요즘은 차박캠핑으로 폴리곤어닝룸텐트를 사용하고 있는데

이것만큼 간편한건 없다.

전에 사용하던 카쉘터는 잠자는건 해결해주지만

잘때도 답답하고 생활공간이 없어서

늘 불편하고 다른 텐트를 펼쳐야해서 복잡함이 이루말할 수 없었다.

하지만 코코넛캠핑의 폴리곤을 사용하고 나서는

이런저런 고민은 끝~

요거 하나면 차박캠핑은 끝내준다 ^&^ 

 

 

 

지인이 준비했다는 닭갈비와 삼겹살

이것저것 구워가며 저녁시간을 보내본다~~

여유롭고 좋다

 

 

 

삼겹살에 고사리~~

환상의 궁합... ㅎㅎㅎ

 

 

 

빠질 수 없는 불놀이~~

캠핑의 정점을 찍어야겠쥐  ㅎㅎ

1박2일의 짧은 여유지만 힐링이 되는 시간이다 ^^

이래서 내가 캠핑을 하는거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코란도스포츠 완탑에 차량도킹텐트 달기~~

분류없음 2017.06.12 16:06

 

 

코란도스포츠 완탑에 어닝달고 차량도킹텐트 달기~~

 

 

 

코란도스포츠 완탑 차량이라

어닝룸텐트로 간편하게 캠핑을 하고 싶었지만 여기저기 알아봐도

모두 거절..거절...

캠장에서 코란도스포츠에 어닝룸텐트를 후방으로 사용하는 것을 발견~~

 

첨본 그분에게 소개를 받아 코코넛캠핑 나우님에게 고민상담  ㅋ

큐브랙을 얹기로 결정했다

 

큐브랙 RT-1650 을 달고 후방어닝브라켓을 달았다.

 

 

 

 

코란도스포츠 완탑에 어닝과 후방브라켓 장착하기

==>>>  http://cafe.naver.com/coconut471/7359

 

 

달자마자 바로 바닷가로 캠핑 약속을 하고  ~~  ㅎㅎ

코코넛캠핑을 알게 되어 얼마나 다행인지 모르겠다

장착하고 펼쳐보니 더욱 만족 만족 !!~~

코.스로 캠핑을 하면서 이런저런 불만족스러웠던 부분이 모두 해결되어

이젠 좀 편안하게 캠핑을 할 수 있을 것 같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여름철반찬//오이양파김치 담그기~~

분류없음 2017.06.12 15:50

 

여름철반찬//오이양파김치 담그기~~

 

 

 

6월초인 요즘 제철에 맞는 반찬을 꼽자면 아마 오이요리일것이다

오이소박이, 오이부추김치, 오이양파김치, 오이지 등등등...

 

그중에 오늘은 양파가 듬뿍 들어간 오이양파김치를 담궈보았다.

 

아삭한 오이의 식감만큼 양파의 식감 또한 좋기도 하지만

양파를 많이 먹이기위한 나만의 방편이랄까??  ㅎㅎㅎ

 

비교적 오래 두고 먹어도 좋은 오이양파 김치 만들기~~  시작해볼까여

 

 

<오이양파김치 담그기>

 

===  재   료  ===

 

오이 10개, 햇양파 10개

양념 : 고춧가루, 다진마늘, 매실엑기스, 멸치액젓, 소금

 

 

=== 오이양파김치 만드는법 ===

 

1.  커다란 냄비에 물과 굵은 소금을 넣고 팔팔 끓여준다.

(이때 소금량은 오이에 간이 밸 정도의 양을 넣는다)

 

 

 

 

2.  물이 끓는 동안 재료준비를 해도 시간은 충분하다~

양파는 껍질을 까서 깨끗하게 씻은뒤 너무 작지않은 크기로 썬다

 

 

 

 

 

 

 

3.  적당하게 썰은 양파를 물에 20분정도 담가두면

매운맛이 빠져서 먹기에 좋다

 

 

 

4.  이제 오이를 손질해보자

오이는 칼등으로 씨부분을 살살 긁은뒤 굵은소금으로 박박 문지러

깨끗하게 씻는다

 

 

 

5.  손질된 오이는 반으로 가른뒤 깍두기하듯 뚝뚝 썰어준다.

(이때 너무 작게 썰게되면 소금에 절어졌을때 쪼그라들어 크기가

반으로 줄게 된다)

 

 

 

6. 적당한 크기로 썰은 오이는 뜨겁게 끓는 소금물을 부어야하므로가급적이면

플라스틱통에 담지않는것이 좋다

 

 

 

7.  이제 팔팔 끓는 소금물을 오이에 거침없이 부어준다

 

 

 

8.  이렇게 오이가 뜨거운물에 잠긴상태로 20~30분정도 놓아두면

오이도 아삭해지고 소금간이 잘 베어든다

 

 

 

9.  일정시간이 지난 오이는 체에 받쳐서 물기를 빼준다

소금에 절어진 오이를 먹어보고 조금 짜다싶으면 물에 담궈 헹궈준다

간이 딱 잘 베어 그냥 한소큼 식혀준다음 버무릴 예정~~~

 

 

 

10.  물에 담가두었던 양파도 이렇게 물기를 빼준다

 

 

 

11.  이제 커다란 볼에 오이와 양파를 넣고 준비해둔 양념들을 넣는다

 

 

 

12.  오이가 짤경우 멸치액젓을 넣지않아도 좋다

이렇게 골고루 양념이 잘 베도록 섞어주듯 버무린다

 

 

 

 

 

 

 

13.  막 버무렸을때는 물기가 없지만 익기 시작하면 약간의 물이

생긴다.

 

 

 

오이양파김치는 요즘 같은 날씨라면 하루만 지나면

바로 먹을 수 있다 ^^

간보면서 집어먹은 게 몇개째인지 모른다  ㅎㅎㅎ

담엔 오이소박이를 담궈야징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더울땐 어닝이 최고~~ 기분좋은 나들이~

분류없음 2017.06.09 15:21

 

더울땐 어닝이 최고~~ 기분좋은 나들이~

 

 

 

어느덧 강가에도 더위가 찾아오고...

도착하자마자 어닝 펼치니 모두모두 어닝 안으로 모여든다~ ㅎㅎ

코코넛캠핑 어닝은 원단이 두꺼워서인지 아무리 뜨거운 햇볕아래 있어도

차광효과가 좋아 더운줄 모르겠다 ^^

 

 

 

 

 

 

 

코코넛캠핑 어닝은 사이즈가 넉넉해서

그늘공간이 충분하다보니 늘 이렇게 우리 어닝아래 다 모여 앉는다

 

 

 

바람이 꽤나 많이 부는 날이었지만

이렇게 단단하게 팩만 박으면 끄덕없다.

 

 

 

 

 

 

차량용 사이드어닝 알아보기 ==>>>  http://cafe.naver.com/coconut471

모기장텐트 알아보기 ==>>>  http://cafe.naver.com/coconut471/746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해변에서 친구들과 차박캠핑~~

분류없음 2017.05.30 16:47

 

해변에서 친구들과 차박캠핑~~

 

 

밤이라도 우리는 달려간다...

친구들이 기다리는 바닷가 해변으로~~

 

여지없이 새벽이 되어서야 도착을 하고

우리의 아지트 폴리곤을 펼친다

차박모드로 바꾼뒤 달라진건

늦은시간에 도착을 해도 걱정이 없다는것  ㅎㅎㅎ

 

 

 

 

트렁크에 있던 짐 대충 꺼내놓으면 잠자리가 마련된다

생각보다 아늑한 차안의 잠자리..

소음도 적고 잠자리도 편하다~~~

 

 

 

느즈막히 일어나 스프 끓이고

베이글에 크림치즈 그리고 시원한 아이스커피로

간단하게 아침을 해결한다  ㅎㅎ

 

 

 

어젯밤 정신없이 늘어놓은 우리집~~ ㅎㅎ

테라칸에 폴리곤 조합~~ 좋다  ♬♪

하긴 폴리곤은 거의 모든 차량에 차박을 할 수 있어서

친구들도 많이 애용하고 있다

 

 

저쪽 코란도스포츠 친구도 함께 폴리곤을 사용한다 ㅎㅎ

 

 

 

바닷가에 왔으니 모래사장도 거닐어 보고

아직 이르지만 물에 발도 담궈본다

 

 

 

 

 

 

 

 

 

 

오벌에 삼겹살 바베큐~~~

 

 

 

이번에 새롭게 맛들인 청포도에이슬~~~

안지기들에게 인기가 좋다 ^^

 

 

 

서해의 낙조를 빼놓을 수 없쥐~~

다함께 해지는 바다를 바라보며 시원한 바람을 맞는다

 

 

 

늘 시간이 아쉬운 우리의 캠핑~~

하지만 또 다음의 추억을 만들기 위해 오늘을 충분히 즐겨야겠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조용한 오지캠핑의 하룻밤~

분류없음 2017.05.26 11:33

 

조용한 오지캠핑의 하룻밤~

 

 

 

우리들만 아는 그곳으로 간다

가끔 조용히 쉬고싶을때 찾는곳...

그저 마음만으로 출발해 가는길에 슈퍼에서

간단한 식재료를 사서 도착하니

한치앞도 보이지 않는 칠흑같은 어둠이 우리를 맞는다

 

그저 쉬고 싶을뿐...

많은 대화도 필요없이

밤새 불을 지피우고 앉아 장작이 타들어가는 냄새에

그저 마음을 내려놓는다

 

복잡한 작업이 싫어 장만한 폴리곤텐트~

오지캠핑을 즐기는 우리에겐 폴리곤 하나면 더이상 필요없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각을 바꾸면....

분류없음 2017.05.25 06:30

생각을 바꾸면....

 

 

좋은일이 생겨서 웃는다

웃으니까 좋은일이 생긴다.

 

넉넉해서 나눈다.

나누면 넉넉해진다.

 

예뻐서 사랑한다

사랑하니까 예뻐 보인다

 

친구라서 믿는다

믿으니까 친구다

 

잘하니까 칭찬한다

칭찬하면 잘한다

 

충분해서 만족한다

만족하니 충분하다

 

가능한 일이면 시작한다.

시작하면 가능해진다

 

젊기에 도전한다

도전하기에 젊은 것이다

 

세상이 달라지니 생각도 바뀐다

생각을 바꾸면 세상이 달라진다

 

- 김은주 / 1cm 중에서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입맛없을때 좋은 새콤달콤한 비빔국수~

분류없음 2017.05.25 01:30

 

입맛없을때 좋은 새콤달콤한 비빔국수~

 

 

날도 더워지고

입맛이 예전같지 않은데

남편이 갑자기 비빔국수 먹자는 말에

흔쾌히 OK !!

 

김치 송송썰고

오이는 채썰어 놓고

계란도 두개 삶고...ㅎㅎ

 

소면이 삶아지는 동안

준비된 김치와 오이 그리고 국시장국 조금넣고

다진마늘 약간, 매실엑기스, 참기름, 깨 넣어 양념을 만들어놓는다

 

다 삶은 면은

흐르는 물에 비벼서 헹구어 물을 뺀뒤

만들어놓은 양념에 면을 넣고 조물조물 비벼내면 끝~~~

 

냄새에 군침이 돈다  ㅎㅎㅎ

비빔국수 위에 삶은 달걀을 반으로 갈라 올려준다

 

이렇게 가끔 입맛이 없을땐

남편과 함께 비빔국수를 해먹곤 한다

 

이제 열무김치를 담글때가 되면 열무김치를 넣은

비빔국수를 해먹어야쥐~~ ㅎ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