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차돌박이 전문점 돌배기에서 외식을..

분류없음 2015.12.04 00:30

 

백종원 차돌박이 전문점 돌배기에서 외식을..

 

 

아침에 일어나니 온 마당안이 하얀세상이었다.

눈은 사람의 마음을 편안하게 하고 기분을 업시켜주는 것 같다.

 

하루종일 눈발이 오락가락

굵었다 잦아들었다를 반복하더니

오후부터는 강한 돌풍이 불어대기 시작한다.

창문이 들썩거리기까지... ㅠ.ㅠ

 

이런날은 일이고 뭐고 따뜻한 아랫목에서 군고구마나 먹었으면

딱 좋겠구만,,,  ㅎㅎ

 

그래도 일은 해야하니 출근은 해야겠고..

퇴근후 밥하기 싫다는 귀차니즘이 발동~~~~

동네에 얼마전 오픈한 백종원의 돌배기에서 저녁을 먹기로했다.

 

바로 옆에 새마을식당이 있는데..

백종원이 탄현의 돈을 모두 긁어가려나보다~~  ㅎㅎ

 

아들이 차돌박이가 먹고싶다니 어쩌나

백종원의 차돌박이 전문점 돌배기에서 차돌박이를 먹어야쥐~~

 

일단 실내는 일반 고깃집과 다르지않고

야채는 무한리필 셀프고..

 

차야소스라고 불리우는 소스를 테이블위에 놓아준다. 

 

 

헐~~~

차돌박이 3인분을 주문했는데 요게 3인분??? 

1인분에 150g 이라는걸 주문전에 미리 보지못했다는게 함정,,,

 

 

암튼 마늘을 잔뜩 올리고 차돌박이를 구워본다.

 

 

기본쌈은 요렇게~

나머지 쌈류의 종류는 다양하다.

기호에 맞워서 가져다먹으면 된다고 한다.

 

 

아들이 주문한 차돌국밥....

기름이 너무 많아 둥둥 뜬 기름을 제거하고 먹었다.

이럴줄 알았으면 차돌박이찌개를 시킬걸..

그래도 뭐~~  아들은 잘먹는다  ㅎㅎ

 

 

기본야채를 다 먹어치우고 내가 좋아하는 야채들을 듬뿍 가져다놓고

마늘도 푸짐하고 굽는다.

울 식구들 모두 마늘을 과하게 좋아하기에..

 

 

돌배기집에서 가장 맘에 들었던 요 소스

차야소스~~~

구워진 차돌박이를 차야소스에 찍어 야채와 함께 쌈에 싸서

먹으면 맛이좋다.

 

 

 

 

 

입가심으로 남편과 함께 먹으려고 주문한 냉묵밥,,,

첨 보는 비주얼의 이 요리의 정체가 무척이나 궁금했다.

얼음동동 띄워진 냉묵국에 뜨거운 밥을 말아서 먹으라고 한다.

 

 

밥을 말아도 아직까지 얼음이 동동떠있다.

맛은 그닥,,,

묵국수도 아닌것이 약간은 실망이었지만 워낙 묵을 좋아하는

울 부부는 그래도 남김없이 먹고나왔다..

 

 

울아덜 담에는 차라리 새마을식당으로 가자고 한다.

내 취향도 그쪽인듯..ㅎㅎ

암튼 새마을식당도 백종원 표라는게 중요하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