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죽도..아름다운 해변에서 바다캠핑~

분류없음 2017.05.10 16:52

 

강원도 죽도..아름다운 해변에서 바다캠핑~

 

 

토요일 새벽 해가 떠오르는 시간에 딱 맞춰

도착한 죽도해변~

 

 

 

파도와 반짝이는 물결이 아름다운 이른아침의 죽도

 

 

 

풍경감상을 뒤로하고 죽도오토캠핑장에 자리를 잡는다

나란히 폴리곤을 설치하고..

 

 

 

 

 

 

간단하게 아침식사를 하며 동해바다를 감상한다

 

 

 

 

 

 

 

 

 

 

 

잠깐 졸아볼까 했지만 아름다운 바다풍경에

카메라를 들고 바다로 나서본다

 

 

 

 

 

 

 

파도가 조금 세긴 하지만 카약을 타기위해 준비해본다

 

 

 

 

카약을 타러 나간 남편은 점점 멀어져가고..

 

 

 

아침을 일찍 시작해서인지 하루가 무척이나 길게 느껴진다

카약을 타고 돌아와 잠깐 단잠을 즐겨본다

살랑이는 바닷바람에 잠이 솔솔온다 ~~~

 

 

 

 

 

 

 

그 사이 배낚시에서 돌아온 사람들이 떠온 참가자미회로

한자리에 모여앉는다

 

 

 

 

 

 

 

쫄깃쫄깃 고소한 참가자미회~~

자연산이라 그런가 끝내주는 맛

 

 

 

 

 

 

 

 

 

 

뒤늦게 한팀한팀 도착을 하고 우린 오래도록

그렇게 반가움의 회포를 푸느라 자리에서 일어나지 못했다  ㅋㅋㅋ

 

 

 

저녁무렵 근처 산책에 나서본다

서핑족들이 많아서인지 이색적인 가게들이 눈에 맣이 띤다 ㅎㅎ

수제햄버거로 엄청 유명한 이집~~

낼은 꼭 먹어보리라 다짐해본다  ㅎㅎㅎ

 

 

 

 

 

 

파도소리 가득한 바닷가 캠핑장에서

조용히 눈을 뜬다~

 

 

 

샌들을 집어들고 거닐어보는 모래사장

아침햇살과 잔잔한 파도 그리고 파아란 물결이 넘실거리는

바다를 보며 해변을 걷는 기분이 꽤 낭만적이다

 

 

 

인적이 드문 모래해변쪽으로 내려와

폴리곤모기장텐트를 치고 바람을 맞으며 휴식을 취해본다~

햇볕은 막아주고 바람은 솔솔

야침 펼쳐놓고 낮잠을 즐겨보고 싶은 유혹이~~ ㅎ

 

 

 

철수전 어제 벼르고 벼르던 수제햄버거를 먹기위해

햄버거집 방문~

우리를 마지막으로 재료가 없어 영업 close~~

다행이네...ㅋㅋㅋ

 

 

 

역시 소문대로 다들 만족스럽게 햄버거를 먹으며

마지막으로 죽도의 파도를 감상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바닷가에서 차박캠핑모드 번개캠핑~

분류없음 2016.07.21 19:45

 

바닷가에서 차박캠핑모드 번개캠핑~

 

 

여름엔 역시 바다를 가야쥐~~

산도 좋고 계곡도 좋지만 왠지 한번쯤은 바다캠핑도 해보고싶다

 

어찌하다보니 차박캠핑을 하는 지인들이 모여고,

폴리곤 번개가 되어버렸네~~ ㅎ

 

3시간여를 달려 도착한 강원도 동해바다

드뎌 창밖으로 바닷가 풍경이 보이기 시작한다

와우~~~  바다다 !!!  ㅎㅎ

 

 

 

 

도착하자마자 모두들 텐트 세팅하기 바쁘다

오늘 우리는 후방모드로~

후방텐트가 너무 편해서 이젠 후방모드만 고집한다  ㅋㅋ

 

 

아이들과 엄마는 차박으로 아빠는 야침모드인 지인사이트

역시 아이들이 있으니 짐이 많군

 

 

쿠페탑을 올리고 후방모드로 바꿀 예정인 지인

아직은 측면으로 폴리곤을 사용하고 있다

 

 

세팅이 끝나고 휴식모드~~

시원한 냉커피도 일잔씩 하고 ...

바닷바람이 시원하다 ^^

 

 

휴식모드가 끝나고 한가지씩 음식을 만들어

헤쳐모인 우리들~~

여러팀이 모이다보니 한가지씩만 내놓아도 이렇게 푸짐한 식단이 완성된다 ^^

 

 

 

 

 

 

해질녘의 바닷가는 한낮의 뜨거운 바다와는

다르게 고즈넉해 보인다

이곳은 산책로로 데크가 주욱 이어져있어 발을 더럽히지 않고도

바닷가 산책을 할 수 있다

하지만 바다에 왔으니  모래사장을 거닐어 봐야겠지~~ ㅎㅎ

 

 

 

 

 

산책을 하고 돌아와 모닥불을 피운다

밤의 바닷가는 약간 쌀쌀함이 느껴지는 정도~

 

 

 

 

 

 

아쉬움에 일어서지 못하는 안지기들의  수다는

끝나지를 않는다 ~  ㅎㅎ

 

 

 

바닷가의 새벽을 안 볼수는 없쥐~

3시간 정도 잠을 잤을까....

부시시 일어나 카메라를 손에들고 인적없는 바닷가를 거닐어본다.

밝아오는 해를 기다리며,,, 파도소리에 취해가는

바다의 새벽이 푸르고 아름답다 ^^

 

 

 

 

 

다시 돌아와 부족한 잠을 채우려고 뒤척거리다 잠깐 졸았나보다

더 이상 오지않는 잠을 떨치고 나와 차 한잔을 하며

지인들의 사이트를 돌며 깨어있는 누군가가 있나 살펴본다 

일부러 발소리를 크게 걸으면서....ㅋㅋㅋㅋ

 

 

 

바다의 하늘과 모래사장과 푸른 바다와 파도소리는

진정 여름이 왔음을 알려주는것같다

 

 

보기만해도 빨려들어갈 것 같은 하늘

 

 

 

 

 

 

오늘은 아들과 함께 카약을 타는 울남편~

 

신나게 물놀이를 했으니 간식도 먹으며 잠시 휴식시간을 갖는다

 

 

 

 

 

폴리곤 안에서 잠시 낮잠도 즐기고...

역시 낮잠은 달다~~ ㅎㅎ

 

 

 

실컷 자고 일어나 철수준비를 한다.

역시 폴리곤 어닝룸텐트를 사용하니 철수 시간이 빠르긴 하다~

 

 

바닷가 부른 유명한 메밀막국수집에서

시원한게 동치미 막국수 한그릇씩 먹고 귀가길에 오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