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살과 바람 그리고 파도소리가 있는 바닷가 캠핑~

분류없음 2016.04.26 01:00

 

햇살과 바람 그리고 파도소리가 있는 바닷가 캠핑~

(2016. 4. 4 ~ 4. 5. 강원도 고성 백도캠핑장)

 

 

 

연휴를 맞아 바닷가로 캠핑을 나선 지인의 초대에

갑자기 나선길...

햇살도 좋고~~

경치도 좋고 

 

 

피기 시작하는 벗꽃들이 늘어선 길가를 달리다보니

바다내음이 나기 시작한다

 

 

휴게소 들릴 시간도 아껴 달려온 길

백도 해수욕장의 입구에 세워진 조형물의 모습이 아름답다

파도소리도 좋고 ~

 

 

 

 

텅빈 백사장앞 캠핑장에 홀로 우리를 맞는 지인의 사이트.

어디들 가셨는가??? 

두분이서 웬 루프탑에 어닝룸까지 펼쳐놓았을까나....?

기다리는 동안 잠시 바닷가 산책에 나서본다

 

 

평일이라 한적한 바닷가 캠핑장을 바라보며

모래사장을 거닐다보니 오래전 기억들이 떠오른다

 

 

 

 

 

 

 

 

아직도 비어있는 지인의 사이트 곁을 맴돌다보니

뭔가 양손에 가득 들고 오는 지인부부의 모습이 보인다

 

 

우리의 도착시간에 맞춰 근처에 나가 가리비를 사오셨단다... ㅎㅎ

숯불피우고 바로 가리비를 구워본다

급하게 오느라 빈손인게 어찌나 미안한지,,,,

그렇지만 지인들의 정성을 생각해서 아주 맛나게 먹었다~~

 

가리비에 이어 숯불 목살구이~~

완전 맛있었당 ㅎㅎ

 

 

잠시 방문모드로 찾아온 우리를 위해 자고가라며 루프탑옆에

폴리곤까지 미리 펼쳐놓으셨다는... 어쩔~~

저녁 무렵 돌아오려고 아무런 준비도 하지않았다는 말에

침낭과 온수매트까지 준비했다는 지인의 말에 귀가 솔깃해진다

 

 

맛나게 가리비와 고기로 배를 채우고

가까운곳에 위치한 대포항으로 향하는 우리

구경도 하고 먹을것도 좀 사볼까~~

몇년전에 왔을때와는 사뭇 달라진 대포항의 모습

 

 

 

 

 

 

 

 

 

 

 

시장안 여기저기 기웃거리며 구경하는 재미가 솔솔하다

 

 

 

 

 

 

 

문어한마리와 말린생선 그리고 왕새우튀김을 사들고 나오는길...

발걸음에 신이난다

 

 

 

돌아와 영화 한편 감상하고...

캠핑하면서 첨부터 끝까지 여유롭게 영화를 본지가 언제인지 모르겠다.

맛난 간식까지 먹어가며 얼마나 재미지게 영화를 봤는지..ㅎㅎㅎ

 

 

영화관람이 끝나고 문어를 삶고 생선도 구워본다

 

 

생선이름이 ???  기억이 나질 않는다....  ㅜ.ㅜ

어찌나 쫄깃쫄깃 맛있던지 정신없이 먹어치운 기억만이~~~

 

 

 

모닥불 준비를 하는동안 소화도 시킬겸 캠장안을 거닐어본다.

가로등 불빛이 군데군데 비치는 바닷가의 모습이 고즈넉해 보인다

 

 

지인이 피우는 모닥불의 연기와

가로등불빛,  그리고 파도소리,,,, 포근해 보이는 우리의 사이트

모든것들이 그저 여유롭기만 하구나~

 

 

 

 

 

 

 

모닥불가에 모여앉아 파도소리를 음악삼아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며 시간을 보낸다

 

 

 

 

 

 

 

 

혼자 분위기 잡아본다고 한가득 주워온 솔방울도

태워본다.

솔방울 향기마저오늘밤은 그저 좋기만 하네~~

 

 

지인이 준비해준 매트 위에서 따뜻하게 숙면을 취하고

이른 아침 눈을 뜬다

하지만 한발 늦었넹.....  ㅠ.ㅠ

이미 해가 솟아올랐다,,, 

 

 

 

밝아오는 아침 햇살에 비추인 텐트를 바라보며

틀어놓은 음악에 홀로 조용히 빠져본다

 

 

 

 

 

 

 

이른 아침의 고요한 바다

그리고 밀려오는 파도가 감성을 자극한다

 

 

 

 

 

 

나뭇가지 사이로 비춰든 햇살이 내려앉은 루프탑과 어닝룸텐트

이렇게 보니 또 새롭네~~ ㅎㅎ

아!!!!  정말 이런곳에서 한 일주일쯤 머물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하다~

책도 읽고,

영화도 보고,

음악도 들으면서 말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바닷가에서 어닝룸텐트로 낭만캠핑 즐기기~ ♬

분류없음 2016.01.28 02:30

 

 바닷가에서 어닝룸텐트로 낭만캠핑 즐기기~ ♬

 

 

바닷가 모래사장위의 어닝룸텐트안에서

들려오는 파도소리와

따뜻한 웃음소리가 있는 낭만적인 캠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겨울의 서해바닷가에서~~

분류없음 2015.12.17 00:30

 겨울의 서해바닷가에서~~

 

 

머릿속이 복잡할때 찾곤 하는 바닷가

 

일이 잘 풀리지 않을때나

꼬였을때,

맘속이 복잡하고 어지러울땐

바다를 찾는다

 

쉼없이 밀려드는 파도를 보고있노라면

어느새 맘속에 쌓여있던 수만가지 잡념들이 사라져버리곤 하기때문이다

 

특히 겨울의 바다는 더욱 그러하다

 

매서운 바람을 맞으며 서 있으면

머릿속까지 얼어버릴 것 같은 기분이 들곤 하지만

그래도 정신만은 맑아짐을 느낀다

 

하얗게 밀려드는 파도의 포말을

바라보다가 바닷가 카페에 들어가 따뜻한 차 한잔을 마셔도 좋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