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사람...곽재구

읽고보고느끼고... 2019.01.05 16:57

 

[두사람]

 

 

자전거 두 대가

나란히 꽃길을 지나갑니다

바퀴살에 걸린

꽃향기들이 길 위에

떨어져 반짝입니다

 

나 그들을

가만히 불러 세웠습니다

내가 아는 하늘의 길 하나

그들에게 일러주고 싶었습니다

 

여보세요

여보세요

불러놓고 그들의 눈빛조차

제대로 마주치지 못했습니다

 

내가 아는 길보다

더 아름다운 길을 그들이

알고 있을것만 같아서

불러서 세워놓고

아무 말도 하지 못했습니다

 

- 곽재구 /  두 사람 - 

 

'읽고보고느끼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함께한다는것...  (0) 2019.01.06
두사람...곽재구  (0) 2019.01.05
친구에게 필요한 건...  (0) 2018.09.19
상실 그리고 치유...  (0) 2018.09.18
끌리는 사람  (0) 2018.09.15
간절하지 않으면 꿈도 꾸지마라  (0) 2018.09.03

[된장국밥]일산 성석동에 파주된장국밥집 오픈~~

맛집 이야기 2019.01.05 16:39

[된장국밥]일산 성석동에 파주된장국밥집 오픈~~

 

 

 

얼마전 외근길 서울에서 먹어보았던 된장국밥이 자꾸만

먹고 싶었던 차에 일산에 오픈한 파주된장국밥집을 발견 ~~  Good

 

구수하고 칼칼한 그 맛에 반해 바닥까지 싹싹 먹었던 기억이  ㅋㅋ

 

친구랑 지나다가 간판을 보고는 맛집이라며 큰소리 땅땅치며 차를 세웠다

아직은 조금 이른 점심시간이라 한산한 매장이 눈에 들어온다~

 

 

 

[명품된장] 먹어보면 왜 명품된장인지 알 수 있다 !!~~~

 

 

 

깔끔하고 깨끗한 실내에 들어서자 된장의 구수한 냄새가 코를 자극한다~ㅎ

 

 

된장국밥 전문점다운 메뉴판~

 

 

친구는 차돌따로된장국밥, 나는 우렁된장국밥을 주문하니

맛깔스럽고 정갈한 밑반찬이 나온다~ ㅎ

 

 

 

지난번에도 보았지만 숙성된 된장에 수많은 재료들로 만들어진 육수래시피를 보니

믿음이 똭!!!!!  맛은 더욱 기가막히다~~ ㅎ

 

 

 

친구의 차돌따로된장국밥이 먼저 나오자 우리는 핸드펀부터 집어든다  ㅋㅋㅋ

보글보글 ♬  뚝배기에서 끓는 된장국밥을 보니

입에 침이 고인다 ~~

 

 

 

 

 

 

 

내가 주문한 우렁된장국밥~~

난 우렁 마니아 !!  하지만 친구의 차돌된장국밥도 열심히 뺏어먹었당 ~

 

 

 

 

 

 

 

 

 

 

밥을 느리게 먹는 우리에겐 다행히 손님이 없어서

맛을 음미하며 천천히 천천히 된장국밥 삼매경에 빠져들었다~

역시 숙성된 된장육수맛의 구수함과 시원함은 중독성이 강하다  ^&^

 

 

 

우렁된장국밥안에 우렁이 듬뿍~

쫄깃쫄깃 식감좋고 개운한 국물맛의 우렁된장국밥~~

 

 

 

먹다보니 다른곳과 다른 차이를 발견~~ ㅎㅎㅎ

시래기당~~~!!!!

더욱 깊어진 맛의 비결이 시래기였당 ~~

몸에좋고 맛도 좋아진 파주된장국밥집 앞으로 아끼는 단골집이 되겠당~

집밥처럼 맛있는 밥 한그릇 싹싹 헤치운 느낌~

 

 

 

 

 

 

 

****  이상 파주된장국밥 성석점에서 내돈내고 사먹은 된장국밥의 솔직후기였슴당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고봉동 | 파주된장국밥일산성석점
도움말 Daum 지도

양꼬치 구워 먹으면서 수다삼매경~~ Good ^^

분류없음 2018.11.19 19:11

 

양꼬치 구워 먹으면서 수다삼매경~~ Good ^^

 

 

친구들을 만나 오랜만에 수다를 떨다보면

한두시간안에 그간의 아쉬움이 해소되지 않기에

1차, 2차, 3차까지~~ 

 

2차로 차를 마신후 헤어지기 아쉬워 찾은 양꼬치집~~

밤을 향해달려가는 이시간 이게 웬일~~  ㅋㅋㅋ

 

But....

양꼬치는 양이 많지않고 조금씩 구워가며

먹기에 그리 배부르지는 않다  ㅎㅎ

 

 

 

 

 

 

 

고소하게 튀긴 땅콩은 양꼬치집에서 빠지면 안되쥐~~ ㅎ

통마늘도 끼워서 함께 구워주고~

매콤한 김치찌개까지 함께 먹어주면 개운하다

 

 

 

친구들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며

빙빙 도는 양꼬치를 구워가며 야금야금 먹는 양꼬치구이~

한밤중에 야식으로도 쵝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