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김장하던날~ 역시 빠질 수없는 보쌈

분류없음 2016.11.30 00:30

 

우리집 김장하던날~ 역시 빠질 수없는 보쌈

 

 

 

올해는 다른해에 비해 조금 이른 김장을 했다

 

우리집 김장하는날~~

힘들기는 하지만 역시 잔칫날  ㅎㅎㅎ

 

울 가족은 3식구인데 20포기를 한다

캠핑을 다니다보니 김치를 많이 먹게 되기도하고

주변 지인들에게 조금씩 나눠주기도 하다보니 항상 모자라

이번엔 대여섯포기를 더했다

 

 

 

김치를 하려면 여러가지 준비가 많기도 많다

쪽파, 마늘, 생강, 양파도 까야하고, 생새우와 새우젓도 준비하고

미나리와 갓도 준비하고... 바쁘다 바빠~~

 

 

 

 

 

 

 

 

 

 

 

 

 

 

 

울아들이 도와준다고 깨끗하게 씻어놓은 무우

컸다고 제법 일손을 거들어준다  ㅎㅎ

 

 

 

 

 

 

 

 

 

 

 

올해 텃밭에서 농사지은 고추가루와

찹쌀풀, 양파갈은것, 생강, 마늘다진것과 새우젓, 멸치액젓, 생새우

미나리, 갓, 쪽파를 넣고 김치속을 버무린다

요것도 울 아들 몫~~  ㅎㅎ

 

 

 

셋이 앉아 아이고 허리야~~를 외쳐가며

하하호호 웃음이 그치질 않는다

아들이 도와준덕에 올해 김장은 다른해에 비해 일찍 마쳤다

 

 

 

고생했으니 보상이 있어야겠쥐~~ ㅎㅎ

김치속에 배와 밤을 넣고 따로 보쌈김치를 만들어봤다

 

 

 

삼겹살로 보쌈도 만들고 굴과 함께 배추속에 싸먹으며

막걸리도 한잔했다

막걸리 한잔에 온몸이 노곤해진다~

일년중 큰 행사 하나를 가족들과 함께 치뤄내고 나니 뿌듯하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김장전 알타리김치 담그기~

분류없음 2016.11.29 00:30

 

김장전 알타리김치 담그기~

 

 

 

우리집은 김장을 조금 늦게 하다보니 늘 김장전에 알타리김치를 먼저 담그곤 한다

 

지금이 알타리 무욱 가장 맛있을때이기도 하고 가격도 저렴하기도해서

마트에 나라 알타리무우 5단을 사왔다

 

아삭아삭한 알타리김치는 가족모두가 좋아하기에

빼놓을 수 없는 우리집 밑반찬~~

 

<알타리김치 담그기>

 

재료 : 알타리 5단, 쪽파1/3단, 양파4개, 생강5쪽정도, 다진마늘

양념 : 고추가루, 멸치액젓, 새우젓, 찹쌀풀

 

 

알타리무는 깔끔하게 다듬은뒤,

물에 담궈 수세미를 이용하여 무를 깨끗하게 문질러 씻어준다

 

 

 

이러게 두세번정도 흐르는물에 흙이 떨어지도록

깨끗하게 씻어준다

 

 

 

커다란 스텐다라이에 무를 차곡차곡 넣으면서 켜켜히

굵은소금을 뿌려준다

(이때, 이파리 부분은 빨리 절여지기때문에 알타리무쪽에 좀더 뿌려준다)

 

 

 

무우가 소금에 절여지는 시간동안 나머지 재료들을 손질하고

미리 준비해둔다

찹쌀가루 1봉지분량으로 찹쌀풀을 쑨다

 

 

 

깨끗히 까서 손질한 쪽파도 씻어놓고

 

 

 

오늘은 생강차도 만들생각으로 생강을 미리 까서 준비했다

 

 

 

양파도 껍질을까서 준비한다음 믹서기에 갈아서 넣을예정~

 

 

 

5~6시간정도 지나니 적당하게 절여진 알타리무우를

마지막으로 깨끗하게 씻어낸다

 

 

 

1~2시간정도 물기가 빠지는동안

양파와 생강을 갈고 쪽파도 썰어놓고, 갖은 양념들을 준비한다

 

 

 

 

 

 

 

물기가 잘빠지 알타리무우와 쪽파, 갈은양파, 다진마늘, 다진생강, 찹쌀풀,

고추가루, 멸치액젓, 새우젓을 넣고

양념이 잘 섞이도록 골고루 섞어주어야한다 ~~

 

 

 

빛깔도 빨갛고 곱게 맛있는 알타리김치가 완성되었다~~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맛있는 알타리를 먹을 수 있겠다며 모두 좋아라한다

요즘 무우가 맛있어서 그런지 하나 깨물어먹어보니

완전 맛있당  ㅎㅎㅎ

이제 알타리무우가 완전히 익은뒤 냉장고에 보관하면 된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김장하는날-김장담그기,김장김치맛있게담그는법

분류없음 2014.12.03 18:20

 

 

김장하는날-김장담그기,김장김치맛있게담그는법

배추절이기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아직 김장을 하지않으신 분들은

걱정이 될 것 같네요~

 

 

다행히도 저는 지난주에 김장을 했답니다. ^^

 

 

저희집 텃밭에서 수확한 배추예요.

파는것 같지는 않지만 그래도 이정도면 성공한거 맞지요?  ㅎㅎㅎ

 

완전 뿌듯해서 인증샷까지 남겼어요 ^^

 

 

 

 

배추를 소금에 절구고 새벽에 한번 뒤집어 주었더니

아주 딱 맞게 절여졌네요~~

배추는 통이 너무 크지않으면 굳이 4등분 할 필요는 없어요~

굵은소금을 풀어놓은 물에 반으로 쪼갠 배추를 담궜다가

켜켜히 소금을 뿌려서 위를 보게 놓아주어야해요.

뒤집어 놓으면 소금기가 빠진다고 엄마가 그러시더라구요 ^^

통에 뚜껑을 덮은 뒤 4~5시간 지난뒤

위 아래를 한번 뒤집어 주었어요.

아무래도 아래쪽은 소금물이 있어서 더 빨리 절궈지니깐여  ^&^

아침일찍 배추를 깨끗하게 씻어놓구요,

 

 

 

 

 

 

 

홍갓, 미나리, 쪽파, 무우, 양파 등

배추속에 들어갈 재료들을 다듬고 씻고,,, 에공

바쁘다 바빠~~~~ㅎ

무는 채칼로 썰었구요,

고춧가루와 미리 쒀놓았던 찹쌀가루풀, 양파는 갈아주고,

야채들은 5cm정도로 썰어주었어요.

모든 재료들을 넣고 잘 버무려 주면 됩니다.

생새우는 흐르는 물에 한두번 흔들어서 씻어준뒤 물기를 빼주었구요,

새우젓과 집에서 내린 멸치액젓, 마늘, 생강 넣고

싹싹 버무려주었어요 ^^

고춧가루도 저희집 텃밭에서 수확한 고추를 방앗간에서 빻아

준비해두었던 거예요.  완전 유기농~~~  ㅋㅋ

 

 

 

이제 배추에 속을 꼭꼭 채워중요 ^^

 

 

 

빨간장갑낀 손은 제 남편이예요  ㅋㅋㅋ

저보다 훨씬 잘해요~~

 

 

 

통에 담은 김치위에 비닐을 덮고 그 위에 배추 겉잎을

잘 덮어 마무리 해줍니다  ^^

 

 

 

자,,,, 이제 고생은 끝났으니

맛있는식사 시간로 보상을 해야겠지요~~~

집에서 삶은 보쌈과 김치예요.

무채에 배와 사과를 썰어넣어놓았다가 보쌈과 함께 먹으면

훨씬 더 맛있답니다 ^^

 

 

 

 굴과 배추무국까지.. 근사하게

한상 차려졌어요 ^^

올해의 김장 끝~~~

 

저작자 표시
신고


티스토리 툴바